서울돈화문국악당은 오는 9월 30일부터 11월 6일까지 국악로로 불리는 돈화문로 일대에서 야외 공연 <야광명월>을 선보인다. ‘월드뮤직그룹 공명’, ‘모던판소리 공작소 촘촘’, ‘정가앙상블 soul지기’ 등 대중적인 15팀의 국악 밴드를 초청하여 대중들이 쉽게 다가갈 수 있는 국악 공연을 올릴 예정이다.

이번 프로그램은 매회 다른 출연진을 초청하여 다양한 국악 밴드와 음악을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. ‘창작그룹 동화’, ‘버드’, ‘모던판소리 공작소 촘촘’, ‘삐리뿌’, ‘힐금’, ‘심풀’, ‘첼로가야금’, ‘헤이스트링’, ‘줄헤르츠’, ‘원초적음악집단 이드‘, ’METALISM‘, ’경기앙상블 soul지기‘, ’달음‘, ’groove&’, ‘월드뮤직그룹 공명’ 각 밴드의 독자적이고 창의적인 음악을 통해 방문객들이 다채로운 국악 공연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.

저작권자 © 뉴스브라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